자칫 촌스러울 수 있는 “5:5가르마” 하고도 자체발광 빛나는 ‘청하’

Twitter ‘WhatABliss29’

최근 가수 청하가 한층 물오른 미모로 콘서트 현장을 제대로 뒤집어놨다고 한다.

지난 6일 인천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는 ‘SBS 슈퍼콘서트 in 인천’이 성황리에 포문을 열었다.

이날 콘서트에 참석한 청하는 ‘벌써 12시’, ‘스냅핑’ 등 다수의 히트곡을 선보여 팬들을 즐겁게 했다고 한다.

화려한 소재의 크롭티에 핫팬츠를 매치해 입고 등장한 청하는 순식간에 공연 현장을 블링블링하게 만들었다.

청하는 아무나 소화하기 힘들다는 ‘5 대 5 묶음 머리’를 했음에도 굴욕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미모를 발산했다.

Twitter ‘WhatABliss29’

딱 달라붙는 헤어스타일링은 청하의 동그란 두상과 날렵한 턱선을 돋보이게 할 뿐이었다.

청하는 의상 분위기에 걸맞게 브라운 톤의 섀도와 글리터를 포인트로 한 메이크업을 하고 뚜렷한 이목구비를 보여줬다.

조명을 받을 때마다 반짝거리는 청하의 눈은 보는 이들을 매혹시키기에 더없이 충분했다.

또 청하는 군살 하나 없는 몸매로 파워풀한 안무와 농염한 춤선을 보여줘 관객들의 눈과 귀를 충족시키기도 했었다.

메이크업, 헤어, 의상 모든 게 완벽한 청하에 팬들은 “역시 솔로 가수 원탑이다”, “청하는 역시 다르다” 등 열렬한 반응을 쏟아냈다는게 후문이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