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시청률 12% 넘어선 강하늘 공효진 캐미 ‘동백 꽃 필 무렵’

드라마 동백 꽃 필 무렵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이 시청자 입소문을 타며 연일 시청률 상승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동백꽃 필 무렵’ 11, 12회는 각각 10.2%, 12.9%의 시청률(닐슨코리아 기준)을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고한다.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동백(공효진 분)과, 동백에게 끝없는 응원과 지지를 보내는 황용식(강하늘 분)의 로맨스를 그린 로맨스물이다.

해당 작품은 배우 강하늘의 군 제대 후 첫 복귀작으로 방영 전부터 뜨거운 기대를 받았다.

배우 강하늘은 연기파 배우 공효진과 함께 달콤한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나가며 시청자를 끌어들이고 있다.

드라마 동백 꽃 필 무렵

과거 방영했던 웹드라마 ‘도도하라’, KBS2 ‘쌈, 마이웨이’를 쓴 임상춘 작가와 KBS2 ‘각시탈’을 연출한 차영훈 감독의 만남 역시 시청률 상승에 혁혁한 공을 세우고 있다고 전해졌다.

실력파 연출진과 배우진이 만나 탄생한 ‘동백꽃 필 무렵’은 쫀쫀한 이야기를 그려나가며 보는 이들의 눈길을 뗄 수 없게 만들고 있다.

‘동백꽃 필 무렵’이 또 어떠한 시청률 기록을 세울지 기대가 점점 모아지고 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되는 SBS ‘시크릿 부티크’는 5.8%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MBN ‘우아한 가’는 6.6%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한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