낚시중 물고기 놓치고 화나서 어른들 앞에서 ‘쌍욕’ 해버린 김새론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jpg 입니다.
도시어부2 캡쳐 (이하)

배우 김새론이 ‘도시어부2’에 출연을 해 솔직하고도 털털한 면모를 보이며 멤버들과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jpg 입니다.

지난 24일 ‘도시어부2’에서는 도시어부 팀과 반 도시어부 팀이 나뉘어 대결을 펼쳤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jpg 입니다.

오랜시간 입질이 오지 않아도 끄떡없는 김새론을 보고 지상열은 “새론이도 체력이 대단하다”며 감탄을 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4.jpg 입니다.

3시간이 지나도 입질이 없자 결국 김새론은 깊은 한숨을 내뱉었다. 이에 김준현은 “새론이 한숨이 단전에서 나온다”며 웃음을 터뜨리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jpg 입니다.

이때 4시간만에 입질이 온 김새론이 줄을 열심히 당겼지만 놓쳤고 순간적으로 “씨X”이라며 욕설을 내뱉어 모두를 놀라게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jpg 입니다.

김새론의 욕설에 멤버들은 “됐다!”, “내가 다 속이 시원하다”며 환호를 했고 저도 모르게 욕설을 내뱉은 김새론은 입을 막으며 연신 사과를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jpg 입니다.

멤버들은 사과하는 김새론에게 “이 상황에서 욕안하는게 말 안돼. 속이 다 시원하네”, “기분이 다 좋다. 내 마음을 대변해주네 새론아 따로 고기줄게”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8.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jpg 입니다.

멤버들은 옆에서 한숨을 쉬고 있는 우석에게도 “우석아 다음은 네 차례다. 너 그러다 화병 생겨”라며 욕설을 독려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