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니저도 폭행한 ‘스토커’에게 살해 협박 당하고 있는 ‘BJ 감스트’

매니저도 폭행한 ‘스토커’에게 살해 협박 당하고 있는 ‘BJ 감스트’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30taqeskc111j74mh61.jpg 입니다.
YouTube ‘감스트GAMST’

지난 21일 감스트는 자신의 아프리카TV 실시간 방송에서 스토킹 가해자가 점점 더 폭력의 수위를 높이고 있다고 하소연을 하였다. 앞서 가해자는 감스트의 방송 스튜디오를 찾아와 협박했으며 매니저를 폭행해 전치 2주의 상해를 입힌 바 있었는데 그 뒤 또다시 찾아와 방송을 중단하게 만들고 협박을 했다. 이때 감스트는 처음으로 팬들에게 스토킹 피해를 알렸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e571v8678cq58feh4qzv.jpg 입니다.
YouTube ‘감스트GAMST’

그때 가해자는 “감스트가 MBC에서 활동하던 당시 모 아나운서와 사귀었다”, “방송에서 본인에게 욕설을 했다”라는 등의 근거 없는 주장을 했다고 하며 감스트는 일이 있을 때마다 그를 경찰에 신고했지만 그는 계속 풀려나 또다시 감스트를 찾아와 이렇게 협박을 하였다.
“네 목 따버릴 거야”, “가족들도 해치워버리겠다” 이런 위협을 했지만 감스트가 할 수 있는 방법은 없는 상황이다.

감스트는 “이렇게 위협을 하는데도 고소가 힘들다고 한다. 심신미약인지 뭔지 모르겠지만, 경호원 고용하고 이사를 가야 할 것 같다”라고 말을 전하였다.스토킹 가해자 때문에 결국 방송에 제약이 생겨 감스트는 물론 팬들도 피해를 보고 있는 중이다. 팬들은 “이런 명백한 범죄자 하나 제대로 처리 못하는 경찰은 대체 누구를 위한 공권력이냐”라고 반응을 보이고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l3xl9wsnv2a1811d252.jpg 입니다.
아프리카TV ‘BJ킴성태’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