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에서 유모차 끌고 가는 ‘임산부’ 그대로 박은 ‘SUV’, ‘2살’ 아이 끝내 사망..

이하 sbs뉴스

최근 울산의 한 주택가에서 차량 한 대가 인도를 덮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2살배기 아이가 숨지고 러시아 국적의 엄마가 다쳤다고 전해져 많은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지난해 12월 31일 울산의 한 주택가에서 SUV 차량 한 대가 우회전을 하던 중 갑자기 인도로 돌진했다고 한다.

가드레일을 들이받은 차량은 인도에서 걷고 있던 유모차를 끄는 부녀를 덮쳤다.

이 사고로 러시아 국적의 2살 남자아이가 숨졌다.

40대 어머니는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해진다.

사고를 당한 어머니는 아이를 도와달라고 소리를 질렀고, 주변에 있던 여러 명의 사람들이 도왔지만 여의치 않았다.

교통사고를 당한 러시아 엄마는 현재 임신 중인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한다.

한편 SUV 차량에 타고 있던 50대 운전자는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운전 부주의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알려졌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