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올해 연봉으로 2억 3천만 원 받는… (더 보기)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newsis

2억 3,091만 4천원

이 금액은 대한민국 정부를 이끄는 문재인 대통령이 내년도 받는 순수 연봉이라고 한다. 올해보다 약 2% 인상된 것이며, 이 연봉에 ‘수당’은 따로 포함돼 있지 않다.

문 대통령이 업무에 따라 받는 수당은 따로 책정돼 지급된다고 알려졌다.

지난 30일 인사혁신처에 따르면 정부는 국무회의를 열고 2020년도 공무원 보수규정을 의결했다.

문 대통령의 내년도 연봉은 2억 3,091만원 4천원으로 확정됐다. 월급으로 따지면 1,924만 3,833원이다. 올해보다 461만 7천원(2%) 인상된 금액이다.

이는 2020년도 공모원 총보수 인상률 2.8%보다 낮은 금액이다.

국무총리, 부총리를 겸하는 기재부 장관, 교육부 장관 모두 비슷한 비율로 임금 인상이 결정됐다. 모두 1억 3천만원을 넘는다고 한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중도일보

장관에 준하는 장관급 청와대 인사(정책실장 등)의 연봉도 모두 인상됐다. 이 역시 1억 3천만원을 넘는 수준이며, 차관급은 1억 2,784만원 5천원의 연봉을 받게 된다.

한편 정부는 2020년도 공무원 총보수 상승률을 2.8%로 정했다. 올해 인상률이었던 1.8%보다 1.0% p 인상된 것이다.

2017년에 3.5%가 인상된 후 가장 높은 수준의 인상률이다. 이것으로 인해 공무원 인건비 또한 크게 상승했다고 한다.

2019년 공무원 인건비는 약 37조 1천억원이었는데, 내년도 인건비는 약 39조원이 될 전망으로 알려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인터넷 커뮤니티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