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새로 출시하는 ‘아이폰 12 프로 맥스’ ‘렌더링 사진’ 유출..(더보기)

유튜브 DBHK-Hasan Kaymak Innovations

최근 애플의 차기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아이폰12 프로 맥스의 디자인이 유출됐다. 애플사의 제품 콘셉트를 디자인하는 하산 케이맥의 SNS를 통해서라고 알려졌다.

최근 케이맥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DBHK-Hasan Kaymak Innovations’에는 아이폰12 프로 맥스의 콘셉트 영상이 올라왔다고 한다.

케이맥은 아이폰12 프로 맥스가 아이폰4의 디자인 언어를 사용한다는 관측을 내놨다. 옆태가 둥그렇지 않고, 평평하고 날이 서 있을 것이라는 얘기다.

케이맥의 주장을 토대로 주요 외신은 아이폰12의 렌더링 예상 이미지를 공개하기도 했다고 전해진다.

이 이미지에 따르면 차기 아이폰은 색상도 더 과감해지고 다양해진다. 색상의 다양화를 통해 한 차례 성공을 맛본 애플은 핑크, 실버, 골드, 퍼플, 블랙 등 색상만 총 5개를 준비했다.

weibo

알록달록한 색상은 아이폰4의 샤프하고 심플한 외형과 어우러져 애플 특유의 감성을 더했다. 인덕션이라는 오명이 붙은 카메라의 배열도 디자인에 잘 녹아 들었다.

아이폰12 프로 맥스는 전작과 비교해 카메라 등 기능이 크거나 작게 업그레이드될 전망이다. 특히 카메라는 11시리즈와 비슷하지만 3D ToF 센서를 추가했다.

내부에는 A14 바이오닉 프로세서와 8GB 램, 1TB 스토리지가 탑재했다. 아이폰11 프로 맥스보다 2,000mAh 늘어난 6,000mAh 그래핀 배터리를 장착했다.

내부 하드웨어는 전부 모듈화돼 서비스 센터에서 최신 부품만 골라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고 한다.

한편 애플은 아이폰12에 앞서 차세대 보급형 모델인 아이폰SE2를 내놓는다. 한 해 판매량은 최소 2,000만대에서 3,000만대까지 예상되고 있다.

차세대 아이폰SE는 4.7인치 디스플레이, 싱글렌즈 후면 카메라, 터치ID 지문인식 센서를 탑재할 예정이다. 이 모델은 아이폰11 시리즈와 동일하게 A13 칩셋을 탑재하며 3GBB 램을 내장한다고 전해졌다.

weibo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