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아이스크림에 초코볼 ‘대량으로 투하’한 한정판 ‘몰티져스 맥플러리’

인스타그램 jadeshannon__

달콤함의 끝판왕. 바삭하게 씹히는 식감까지 더해져 국민 초콜릿으로 자리 잡고 있는 ‘몰티져스’.

작고 동그란 모양의 과자를 밀크 초콜릿으로 코팅한 몰티져스는 중독성이 강해 한 개씩 꺼내 먹다 보면 금세 한 통을 다 비우게 만든다고 한다.

몰티져스는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으며 다양한 형태와 맛을 내놓고 있는데, 맥도날드 아이스크림인 맥플러리 신제품으로까지 출시되면서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영국 일간 메트로는 그냥 먹어도 맛있는 몰티져스를 더 달콤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몰티져스 맥플러리’를 소개했다.

인스타그램 jamieeefoo

맥플러리는 맥도날드의 인기 디저트 아이스크림이다. 국가별로 선택 가능한 맛이 다르고 우리나라에는 오레오, 딸기, 초코가 있다.

몰티져스 맥플러리에는 달고 시원한 바닐라 아이스크림 특유의 맛과 고소한 몰티져스 초콜릿이 가득 담겨 있어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돌고 있다.

뿐만 아니라 몰티져스 초콜릿 시럽이 뿌려져 있어 한 입만 먹어도 입 안 가득 달콤함이 퍼진다고 전해진다.

또 작은 볼 모양의 형태로만 먹던 몰티져스를 칩, 가루, 볼 등 다양한 형태로 만들어져 있어 먹는 즐거움도 있다.

크리스마스, 연말에만 영국에서 한정 판매되는 ‘몰티져스 맥플러리’. 현지인들은 벌써부터 판매 기간을 늘려달라며 아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전해진다.

반박 불가한 비주얼과 호불호 없는 맛으로 사람들은 사로잡은 해당 제품은 레귤러와 미니 사이즈 두 개이며 각각 1.3파운드(한화 1,900원), 1파운드(한화 1,500원)로 알려졌다.

인스타그램 mcdonaldsuk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