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창민, 비 연예인과 열애중···, 소속사 인정했다”

인터넷 커뮤니티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열애를 인정했다. 데뷔 16년 만에 처음으로 공개 연애를 시작하게 된 것이다.

30일 스포티비뉴스는 “최강창민이 연하의 비연예인 여성과 열애 중”이라며 “지인을 통해 여자친구를 알게된 후 서로 호감을 느끼면서 연인으로 발전했다. 가까운 지인들에겐 이 사실이 알려졌다”고 보도했다고 한다.

이에 대해 최강창민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30일 동아닷컴에 “최강창민이 비연예인 여성과 교제 중인 것이 맞다”고 열애를 인정했다고 전해졌다.

인터넷 커뮤니티

2003년 12월 26일 그룹 동방신기의 막내로 데뷔한 최강창민. 한국뿐 아니라 일본 등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받는 K팝 스타로 성장했다. ‘연기돌’로서도 활약, 드라마 ‘아테나: 전쟁의 여신’ ‘파라다이스 목장’ ‘밤을 걷는 선비’ 등에 출연했다. 현재 JTBC와 히스토리채널에서 방송 중인 예능 ‘양식의 양식’에 함께하고 있다.

데뷔 16년만에 처음으로 공개 연애를 시작한 최강창민의 소식에 팬들은 “창민아 연애 축하한다” “데뷔한지 16년이나 됐는데 연애 안 하는 게 더 이상하다” “반듯하게 살아왔고 이제 나이도 있으니 공개 연애 해도 되지. 축하해요”라고 전했다고 알려졌다.

조선일보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