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클램셸 ‘폴더블폰’ 내년 2월 출시 예정, ‘갤럭시 S11’보다 먼저 출시될 전망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내년 3월 갤럭시S11 출시에 앞서 2월 ‘클램셸(조개껍질)’ 디자인의 폴더블폰을 먼저 출시해 폴더블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여진다.

지난 29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국내 이통3사와 내년 2월 클램셸 폴더블폰을 국내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협의하고 있다고 한다.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외신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월 11일 혹은 18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언팩 행사를 열고 갤럭시S11, 갤럭시 버즈 신제품과 새 폴더블폰을 함께 공개할 것이 유력하다. 언팩 행사 후 폴더블폰을 바로 출시해 소비자 관심을 극대화하고 폴더블폰 시장 선도를 강화하려는 전략으로 풀이되고 있다.

비슷한 모양의 모토로라 폴더블폰이 내년 1월 미국에 먼저 출시되고, 화웨이가 차기 폴더블폰 메이트Xs를 내년 2월 ‘MWC 2020’에서 공개한다는 점이 고려된 일정으로 보인다고 알려졌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