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민, SNS 비공개 개인 계정 ‘욕설’ 논란

아티스트컴퍼니

배우 이수민 측이 비공개 계정 욕설 논란과 관련해 “계정은 맞지만 욕설을 올린 적은 없다”고 전했다.

이수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관계자는 29일 TV리포트에 “SNS상에 알려진 해당 비공개 계정은 이수민 씨가 친구와 함께 개설한 계정은 맞지만, 이수민씨가 욕설이나 사진 등 게시글을 올린 적이 없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고 한다.

이어 “친한 친구도, 잘 모르는 친구도 있는 단체 계정이라 개인적으로 욕설을 올릴 수 있는 것도 아니었다”라고 강조하였다.

오마이스타

또 “추측성이나 허위성의 글은 또 다른 피해가 발생할 수 있기에 당사 혹은 배우와 직접 확인하지 않은 내용의 작성은 자제해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겠다”고 당부하였다.

29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이수민 인스타그램 비공개 계정’이라는 제목과 함께 욕설 게시글 캡처 사진이 공유되었다.

이수민은 지난해 7월에도 비공개 SNS에 게재한 욕설글이 유포된 바 있다고 알려졌다.

당시 이수민은 자필 사과문을 통해 “경솔하게 쓴 비속어와 말실수에 대해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으며 부끄러움을 느낀다. 팬분들을 기만한 행동인 것 같아 제 자신이 너무 부끄러웠고, 지금도 반성 중”이라고 사과하였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