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마지막 날인 내일(31일), 서울 체감온도 19도….(더보기)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newsis

2019년의 마지막 날인 내일(31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밀려오면서 서울의 체감온도가 영하 19도까지 떨어지는 등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30일 기상청에 따르면 30일 낮까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30일 낮부터 북서쪽의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추워진다고 전해진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인터넷 커뮤니티

31일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4도 ~ 영하 1도로 예상하고 있다.

서울 영하 10도, 세종 영하 9도, 광주 영하 3도, 부산 영하 2도, 대구 영하 6도 등이라고 알려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인터넷 커뮤니티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