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 험담한 친구 ‘흉기’로 찔러 ‘살해’한 ‘초등학생’

이하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게티이미지 뱅크

최근 한 초등학생이 친구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하는 사건 발생해 많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7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7시 40분께 경기 북부 지역에서 초등학교 고학년인 A양이 친구 B양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했다고 알려졌다.

집 앞 복도에서 쓰러진 채 발견된 B양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이 과정에서 사망했다고 한다.

경찰은 집 안에 있던 A양은 긴급체포했지만 곧 석방하고 가족에게 인계했다.

조사에 따르면 A양은 자신의 가족에 대해 B양이 험담했다는 이유로 이 같은 살인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만 10세 이상 14세 미만으로 형사상 미성년자인 A양은 ‘촉법소년’이기 때문에 처벌을 받지 않고 대신 보호처분을 받게 된다고 전해진다.

경찰 역시 “촉법소년 사건의 경우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알릴 수가 없다”고 설명했다.

한편 경찰은 조사를 마치는대로 A양을 가정법원으로 송치할 예정이라고 한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