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 되더니 ‘최우식’과 판박이모습 자랑하는 송일국 아들 ‘민국’이

웨이보

송일국의 아들 민국이가 최우식 닮은꼴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송일국의 아들 송민국의 근황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파란색 스웨터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민국의 모습이 담겼다.

어느덧 초등학교에 입학해 현재 1학년에 재학 중인 민국은 폭풍 성장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웨이보

특히 민국은 통통했던 볼살이 쪽 빠지면서 한층 뚜렷해진 이목구비를 자랑했다.

민국의 모습이 배우 최우식과 매우 닮아있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쌍꺼풀 없이 큰 눈과 오뚝한 코, 조밀한 입과 입꼬리가 최우식과 매우 흡사하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와 민국이 진짜 많이 컸네”, “미래가 밝다”, “진짜 최우식 닮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JYP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