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5년 연속 매출 ‘1조 원’ 돌파했다… 영업이익 작년대비 ‘15%’ 감소

비지니스플러스

유니클로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가 5년 연속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고 한다. 회계연도가 지난해 9월부터 올 8월까지인 관계로 불매운동의 영향이 재무제표에 제대로 반영되지 않았다고 알려졌다.

지난 2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유니클로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는 2019회계연도(2018년 9월~2019년 8월)에 매출 1조3780억원을 기록하였다. 이는 전년 대비 0.35% 증가한 수치다. 영업이익은 14.93% 감소한 1994억원을 기록하였다.

중앙일보

유니클로 관계자는 “봄 시즌 의류 판매의 부진과 불매 운동의 영향으로 매출 성장률이 둔화됐다”고 설명하였다.

앞서 지난 7월 유니클로 일본 보사인 패스트리테일링의 오카자키 다케시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도쿄에서 열린 결산 설명회에서 한국 내 불매운동 영향에 대해 “오래가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가 국내 소비자의 반발을 샀다고 알려졌다.

이후에도 유니클로는 관련 발언을 사과하고 불매 운동 중재에 나섰지만 일본군 위안부를 조롱하는 듯한 TV광고를 게재해 논란이 이어졌다고 한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