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부동산 1위 스타는 총 870억 원대 건물부자 ‘전지현’

MBC 섹션TV 연예통신

배우 전지현이 2019 부동산 스타 1위에 선정됐다고 한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2019 결산 ‘억’ 소리 나는 부동산 스타는?’을 주제로 부동산 전문가가 본 베스트 부동산 스타 순위가 공개되었다.

5위는 건물 5채를 보유한 하정우, 4위는 엄청난 시세 차익을 남긴 서장훈, 3위는 지가 상승이 꾸준한 투자를 한 송승헌, 2위는 엄청난 월세를 올리는 권상우가 이름을 올렸다고 한다.

MBC 섹션TV 연예통신

1위는 부동산 자산만 870억 원대를 보유한 전지현이 차지하였다. 부동산 전문가는 “전지현 씨는 2년 전 삼성동 건물을 현금으로 매입했다. 340억 원대 건물이다. 100억 원대 이상 건물을 현금으로 매입하는 경우는 드물다”라고 전했다.

부동산 투자 워스트 스타는 H.O.T. 장우혁이다. 부동산 전문가는 “청담동 건물은 전면이 좁고 비인기 지역이다. 땅 모양 위치 선택이 아쉬워서 워스트로 꼽게 됐다”라고 설명하였다.

SBS funE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