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장에서 화보 찍네..” 수지 닮은꼴 99년생 컬링 송유진 선수

인스타그램 컬링한스푼

지난 23일 컬링 경기를 본 시청자들은 이 선수의 얼굴을 보고 깜짝 놀랐다고 전해진다.

올해 21살인 1999년생 컬링 선수 송유진의 빼어난 미모가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지난 23일 의정부 컬링 경기장에서는 2019-2020 코리아 컬링 리그가 열렸다.

이날 경북체육회 B 소속 송유진 선수가 출전했다.

엠스플뉴스

믹스 더블팀으로 나와 승리를 거둔 송 선수는 인터뷰에서 “이제 시작이다”라며 “다음 경기에서 더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도록 준비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경기가 방송된 이후 그의 남다른 미모에 대한 이야기가 각종 SNS에 올라왔다고 한다.

누리꾼들은 “분위기가 배우 같다”, “아이돌 센터상이다”, “유진, 손담비 닮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미녀 스포츠 스타의 탄생을 알렸다고 한다.

그는 오늘(24일) 오전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특별한 비주얼로 단숨에 인기 스타 반열에 올랐다.

김연아, 손연재 등에 이어 송유진 선수가 미녀 스포츠 스타로 우뚝 설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동아일보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