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코타 패닝, 자신에 SNS서 올누드 메이크업 모습 공개

다코타패닝 인스타그램

배우 다코타 패닝(25)이 올 누드로 메이크 업을 하고 있는 파격 사진을 직접 개재했다.

다코타 패닝은 최근 자신의 SNS에 “거울이 너무 멀어서 세면대 안에 들어갔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개재했다.

사진 속 다코타 패닝은 올 누드로 세면대 위에 앉아 메이크 업을 하고 있다고 한다. 엉덩이에는 복숭아 이모티콘이 붙어 있으며 거울을 통해 아슬아슬하게 몸이 비치는 모습이 담겼다.

아이엠샘

이 게시물 댓글에는 다코타 패닝의 친동생 엘 패닝이 자신이 해당 사진을 찍었음을 밝히기도 하였다.

다코타 패닝은 아역 시절 영화 ‘아이 엠 샘’을 통해 귀여운 매력을 뽐내며 ‘천재 배우’라는 수식어를 얻은 인물로, 성인 배우가 된 뒤에도 지난해 미국 TNT ‘에일리어니스트’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있다.

인터넷 커뮤니티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