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 한 상가 건물에서 ‘엄마뻘’인 청소 직원 ‘성폭행’ 시도한 20대 남…(더보기)

이하 MBN 종합뉴스

최근 이른 새벽 건물 청소를 하러 온 50대 여성을 성폭행하려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고 전해진다.

지난 20일 MBN ‘종합뉴스’는 전날(19일) 오전 5시께 경기도 고양시의 한 상가 건물에서 발생한 강간미수 사건을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건물에 들어온 20대 남성 A씨는 곧장 2층으로 올라가 벽 뒤에 몸을 숨겼다고 한다.

그리고는 청소 직원 B씨가 나타나자 뛰쳐나와 뒤에서 습격했다.

깜짝 놀란 B씨가 몸부림치며 도망가지만 A씨는 B씨를 폭행한 뒤 비상계단으로 끌고 갔다.

해당 장면은 상가 건물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담겨 있었다.

다행히 B씨가 계속해서 소리를 지르며 반항해 더 큰 변은 피할 수 있었다고 한다.

이후 3층으로 도망간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지만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해진다.

일산동부경찰서는 A씨가 성폭행 의도를 가지고 접근했다고 보고 강간미수 혐의로 입건했다. 정확한 범행 동기는 조사 중이라고 알려졌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