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시·도 교육감, “일 년에 수능 두 번치자…”제안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전국의 시·도 교육감들이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일 년에 두 차례 실시하거나 고교 재학 중 여러 번 나누어 응시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지난 4일 교육감협의회 측에서는 2025년 고교 학점제가 시행되면 2028년도의 수능 체제 개편 또한 필수적이라고 알렸다.

전국 시도교육감 협의회 대입 제도 개선 연구단은 7월와 12월 두 차례로 나누어 수능을 실시하고, 고등학교 재학 중 본인이 원하는 시점에 원하는 과목을 응시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또한 졸업 후에는 연 2회 실시되는 수능에 무제한으로 응시할 수 있도록 하자는 의견이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