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력·학력·나이 무관 신입 월급 300 준다”…소름돋는 신입사원 모집공고의 정체

이하 대구가톨릭대학교 에브리타임

‘경력 무관, 학력 무관, 나이 무관’ 아무런 조건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신입사원에게 300만원의 월급을 주겠다는 공고가 대구의 한 대학교 게시판에 게시되었다.

대구 가톨릭대학교 에브리타임에 올라온 글에서는 “와 이거 누가 기획했냐,,,”라는 제목의 글과 게시판에 붙어있는 신입사원 모집 공고의 사진이 함께 올라왔다.

글쓴이는 신입사원인데 아무런 조건도 보지 않고, 자세한 내용은 QR코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며 적혀있어 ‘뭐지?’라는 생각에 QR코드를 찍어보았다고 했다.

취업걱정에 지원이라도 해 볼까 하며 QR코드를 찍어 링크에 들어가자 마자 글쓴이는 머리를 쾅 하고 맞은 듯 했다.

화면에는 “1930년 그들도 속았습니다. 조선인 여성이 일본군 위안부로 동원된 방식은 취업사기로 인한 유괴, 인신매매 등 ‘명백한 강제징용’입니다”라고 적힌 포스터가 나타났다.

해당 공고의 게시자는 달콤한 말로 사람을 꾀어 강제징용에, 위안부에 동원당했던 우리나라의 아픈 역사를 눈이 번쩍 뜨이는 방법을 사용해 많은 사람에게 알렸다.

이를 한 번 본 사람이라면 절대 잊지 못할것이다.

“우리가 반드시 기억해야 할 진실, 과거는 기억하지 않으면 되풀이됩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