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다’ 방송금지됐던 故김성재 편 21일에 다시 방송한다

이하 SBS 그것이 알고싶다

SBS ‘그것이 알고싶다’가 방송금지가처분 결정으로 방송이 중단됐던 고(故) 김성재 사망 사건을 다시 방송한다고 한다. 오는 21일 방송이 예정이라고 한다.

17일 SBS는 “고 김성재 사망사건은 다음주 21일(토요일) 방송으로 준비중인 게 맞다”고 전했다. 이날 ‘그것이 알고싶다’ 공식 유튜브에는 예고 편이 게시되기도 하였다.

SBS는 다시 방송을 결정하게 된 이유에 대해 “지난번 방송금지 가처분신청 재판 이후 김성재 사망사건과 관련해 많은 분들의 제보가 있었고, 국민청원을 통해 다시 방영해주길 바라는 시청자분들이 많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하였다.

이어 “이번에도 재판을 통해 방영 여부가 결정될 것 같지만, 대본 전체를 제출해 정확한 법원의 판단을 받을 예정”이라면서 “새로운 사실이 추가됐고 유의미한 제보들이라 생각하고 있지만, 그 내용의 방영여부는 법원을 통해 결정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그것이 알고싶다’ 방영분의 제목은 ’28개의 주사 흔적 미스터리, 故 김성재 사망사건’이다. 예고편에는 “그가 죽은 이유는 무엇인지 왜 죽어야만 했는지 우리는 그것이 알고싶습니다.”라는 말이 떴었다. 또한 “진실을 풀 열쇠 28개의 주사자국”이라고 소개하며, 법의학자들이 의심을 품은 모습을 공개하였다.

앞서 ‘그것이 알고싶다’는 지난 8월 3일 김성재의 죽음에 대한 의혹을 다룰 예정이라고 한다. 그러나 김성재 사망 당시 여자친구 A씨는 명예 등 인격권 침해 여지로 제기한 방송금지가처분 신청을 제기하였다. 서울남부지법 민사합의51부(부장판사 반정우)는 가처분 신청을 인용했고, 이에 방송은 결방되었다.

이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김성재 사망 미스터리를 다룬 ‘그것이 알고 싶다’ 방송을 원하는 청원이 올라왔고, 20만 명 이상이 청원에 동의하였다고 한다.

1972년생인 김성재는 1993년 듀스로 데뷔해 활동하다가 1995년 솔로 앨범을 발표하였다. 그러나 솔로 앨범 컴백 하루 만인 1995년 11월 20일 숙소로 지냈던 서울의 한 호텔에서 사망한 채 발견되었다. 향년 24세.

당시 A씨는 용의자로 지목돼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았으나, 항소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다고 한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