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똥꼬발랄(?)한 뒤태 선보이는 ‘펭수’ 의자 앉은 뒷모습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최근 EBS 연습생이자 요즘 대세인 펭수의 치명적인 뒤태가 팬들의 심장을 저격했다고 전해진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서는 실내에서 포착된 펭수의 목격담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의자에 앉아 누군가와 대화를 나누는 펭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펭수는 엉덩이가 흘러넘칠 정도로 풍만한 뒤태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고 한다.

꼭 끌어안고만 싶은 펭수의 푸근하고 사랑스러운 뒷모습은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유발했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펭수는 뒤태도 귀엽네”, “요즘 펭수한테 푹 빠졌다”, “한 번 빠지면 헤어 나올 수 없는 펭수의 매력”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펭수는 EBS 연습생으로 유명 크리에이터가 되기 위해 남극에서 헤엄쳐온 펭귄 캐릭터라고 알려졌다.

현재 EBS 유튜브 채널 ‘자이언트 펭TV’를 운영 중이며 약 129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