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잡히면 혼난다!!” 사고 치고 엄마한테 쫓기…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최근 치열하게 쫓고 쫓기는 강아지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었다.

마치 찰나의 순간에 찍힌 이 사진 속 상황 구체적으로 알려진 바는 없지만 아무래도 쫓기는 자와 쫓는 자로 보이고 있다.

그런데 얼마나 빨리 도망쳤으면 몸이 마치 공처럼 보이는 건 무엇일까. 실제로 많은 네티즌들이 이 사진을 보고 뛰는 게 아니라 굴러가는 거 아니냐는 반응이 많이 나오고 있다.

하지만 아무리 보고 또 봐도 정말 귀여운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다.

쫓는 강아지의 무서운 표정과 쫓기는 작은 강아지의 귀여운 표정이 대조돼 엄청난 시너지 효과를 내며 웃음을 유발하고 있다.

한 누리꾼은 “마치 어렸을 적 사고치고 엄마한테 쫓기는 나를 보는 것 같네..” 라며 추억을 회상(?)하기도 했다고 전해진다.

지친 일상에 이런 사진 한 장이 우리들 마음을 녹여주고 있는 것 같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