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형욱 “1인 가구는 강아지 키우지 않았으면 좋겠다” (영상)

이하 KBS 개는 훌륭하다

강형욱 동물훈련사가 1인 가구와 반려동물에 대해 솔직하게 의견을 밝혔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TV ‘개는 훌륭하다’에서 전했다. 1인 가구 보호자들의 대표 고민을 해결하러 나섰다.

그는 “1인 가구가 강아지 잘 키우는 법을 방송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솔직히 좋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강아지 순돌이의 경우, 분리불안 증세를 보였다. 물건들을 물어뜯고, 보호자를 그리워하며 울부짖었다.

강형욱은 강아지의 행동에 마음 아파했다. “1인 가구 보호자들을 교육할 때 매번 고민한다”라고 털어놨다.

그는 “혼자 개를 잘 키울 방법을 알려드려야 하는지, 아니면 혼자서는 못 기르게 만들어야 하는 건지”라고 했다.

강형욱은 “현재 많은 보호자가 바쁘고, 혼자 살고, 외로워서 키운다는 걸 안다”라며 말문을 이어갔다.

이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아지는 바라는 게 딱 하나밖에 없다. 내 옆에 있어 달라는 거”라고 했다.

순돌이 보호자는 “제가 너무 안일하지 않았나 싶다. 더 많이 다가가고, 변화된 모습 보여주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