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자에 맨투맨’만 입었을 뿐인데 ‘천상계 미모’ 숨길 수 없는 신세경 일상

나무엑터스

최근 배우 신세경이 막 찍어도 화보인 일상을 공개했다고 전해진다.

지난 5일 나무엑터스는 공식 네이버 포스트를 통해 소속 배우인 신세경의 ‘2019 팬미팅 비하인드’ 사진을 게재해 눈길을 끌고 있었다.

해당 사진에는 연한 메이크업에 편안한 옷차림으로 자유로운 분위기를 내뿜는 신세경의 일상이 담겨 팬들을 설레게 했다.

사진 속 신세경은 블랙 야구모자에 회색 맨투맨 티를 입고 팬미팅에서 선보일 춤 연습을 하기 위해 연습실을 방문했다고 한다.

나무엑터스

과하게 꾸미지 않은 옷차림에도 신세경은 숨길 수 없는 독보적인 미모를 뽐내 팬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이외에도 신세경은 팬들에게 줄 선물을 사기 위해 마트에 들른 모습, 앞치마를 두르고 팬들에게 줄 선물을 직접 만드는 모습 등 어떤 상황에서도 눈부신 미모를 과시했다.

특히 볼록한 이마에서부터 오똑한 코를 지나 앵두 같은 입술까지 이어지는 환상적인 옆태는 말을 잇지 못할 만큼 완벽 그 자체라고 한다.

존재 자체만으로 인형 같은 외모를 자랑하는 신세경의 일상 사진을 접한 팬들은 “여신강림”, “어떻게 모자를 써도 저렇게 예쁘냐”, “옆태가 진짜 예술이다” 등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진다.

나무엑터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