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의 2019 ‘비닐바지’보고 경악한 잭슨보고 박진영이 한 말

서울경제

박진영이 자신의 ‘비닐 바지’ 의상을 보고 경악한 ‘갓세븐’ 잭슨에 투정을 부렸다고 한다.

지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AMA’에서 박진영과 마마무의 화사가 비닐 바지를 입고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꾸몄었다.

이날 박진영의 비닐 바지 의상을 본 JYP 소속 아이돌들의 표정이 카메라의 잡히면서 파격적인 의상만큼이나 화제가 되었다.

박진영 인스타그램
왕잭슨 인스타그램

특히 ‘갓세븐’ 잭슨이 경악하는 표정을 지었고 이 모습이 전광판을 통해 객석에도 전달되면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이 일이 있은 후 박진영은 다음날인 오늘(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잭슨의 당시 표정을 캡처해 게시했다.

이와 함께 “#비닐의상 #VinylClothes #Jacksonwang #JYP_MAMA #왕잭슨 #박진영 #JYP 아 왜 또… 나 뭐 잘못한 거야…?”라는 메시지를 달아 웃음을 안겨주었다.

이에 잭슨도 즉각 해명 글을 게시했다.

같은 날 잭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 비닐봉투 바지 등장하고 나서 좀 놀랬던 거뿐이에요. 장담하는데 형 아니에요”라며 박진영의 신곡 제목 ‘FEVER’를 인용해 “무대 보고 나서 대기실 가서 좀 FEVER 있는 것 같아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더해주었다.

2019 mama 캡쳐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