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질문에 주접 답변으로 웃음 선사한 김성주 아들 김민국

이하 김민국 인스타그램

김성주의 아들 김민국이 팬들과의 질의응답 주접 배틀로 뜻밖의 웃음을 안겼다.

지난 4일 김민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팬들에게 받은 질문에 대한 답변을 달아 게시했다.

공개된 게시물에서 한 팬은 민국에게 “민국 님 아.어 때부터 팬입니다. 랜선이모가 민국 님 평생 팬 해도 되겠습니까? 10살 이상 차이 나면 이모겠죠?”라고 물었다.

이에 민국은 “한번 들어오시면 나가시는 길은 없습니다. 누나”라는 오글거리는 답변을 내놔 눈길을 끌었다.

이어 “민국 오빠…저랑 사귀실래여..저 좋은 현모양처 될 수 있어요!!!”라는 물음에는 “저 같은 사람은 현모양처를 받을 자격이 없어요. 저보다 훨씬 좋은 사람 만나길 빌게요”라고 답했다.

그런가 하면 “여자친구는 안 만드는 거예요? 못 만드는 거예요?”라는 물음에는 “안 만드는 거라 칩시다. 그래야 그나마 조금이라도 가오가 살 거 같거든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크리스마스에 받고 싶은 거 뭐야??”라는 물음에는 “민주가 뽀뽀해주는 거요”라며 자신의 여동생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어느새 중학생이 된 김성주의 아들 김민국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남다른 ‘중2 감성’ 드러내며 누리꾼들에게 뜻밖의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