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커뮤니티에 ‘고양이 토막 살해’ 인증, 경찰 고발

고양이를 잔혹하게 살해한 뒤 인터넷 커뮤니티 ‘디씨인사이드’ 게시판에 인증 사진을 올린 누리꾼이 지난 4일 경찰에 고발됐다고 한다.

동물자유연대는 이날 오후 디씨인사이드 내 ‘우울증 갤러리’에 고양이를 학대하고 살해했다는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온 것과 관련해 해당 글을 올린 누리꾼을 서울 성동경찰서에 고발했다고 말했다.

인터넷 커뮤니티

동물자유연대에 따르면 해당 게시물에는 고양이를 죽이는 데 사용된 것으로 보이는 칼과 절단된 사체 사진과 함께 “고양이 살해 4마리째”라는 내용의 글이 올라와 있었다고 한다.

현재 해당 게시글은 삭제된 상태이다.

단체 관계자는 “경찰은 잔혹한 동물 학대 사건에 대해 철저한 수사를 해야 한다”고 말하였다.

DC인사이드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