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레오, 비공개 훈련소 입소

비즈엔터

그룹 빅스 레오(29·본명 정택운)가 입소했다.

레오는 2일 입소해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한다고 알려졌다. 소속사 측은 “입소는 비공개로 진행된다”고 설명하였다.

앞서 소속사 측은 “레오가 지난 2013년부터 공황장애와 우울증을 앓아 왔고, 지금까지 꾸준히 약물 치료를 하며 이를 극복하려 노력했으나 불가피하게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고 한다.

젤리피쉬

지난 14일 레오는 직접 팬카페를 통해 “오래 전부터 건강하게 군복무를 하는 모습을 보여드려야 한다고 늘 생각해왔기에 늦은 입대를 하는 지금에도 결국 그렇게 하지 못하게 되어 여러모로 마음이 무겁다”라며 “늘 미안한 마음이 더 크지만 거기에 보답할 수 있게 더 건강해지도록 노력하며 잘 다녀오겠다”라고 전하였다.

한편 레오는 그룹 빅스로 2012년 데뷔하였다. 이어 라비와 유닛 빅스LR, 솔로로도 활동을 펼쳐왔다. 최근까지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 참여하였다. 지난 10일에는 솔로곡 ‘올 오브 미'(All of me)를 발표하는 등 활발히 활동했다. 레오는 입대를 앞둔 지난 1일 신곡 ’12월 꿈의 밤’을 발표하였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