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작 인형탈 쓴 XX가..” 펭수에게 악플이 쏟아지고 있다

이하 펭수 인스타그램

최근 인기몰이중인 EBS 슈퍼스타 펭수에 대한 악플이 쏟아져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1월 20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 펭수에 대한 악플을 확인 할 수 있었다고 한다.

“지겹다. 눈앞에서 사라졌으면”, “곧 망할텐데 언제 망하냐”, “그냥 인형탈 알바 아니냐”라며 비난이 이어졌다.

정도를 넘어선 심각한 악플도 보였다. “고작 인형탈 쓴 XX가 갑자기 튀어나와서 인기를 끄는게 말이 안된다”, “역시 X같은 조선 수준이다”라며 댓글이 달렸다.

반면 한 누리꾼은 “캐릭터에게 증오심을 가진다는 것 자체가 이상하다”라며 악플을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도 있습니다. “싫어할 수 있지만 본인의 시간을 쓰면서까지 비난하는지 이해가 안된다”라며 지적했다.

최근 악플로 인한 사회적 문제가 심각해지는 만큼, 많은 네티즌들이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