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능, 디자인 두 마리 토끼 잡은 ‘소방 오토바이’

인터넷 커뮤니티

소방차가 진입할 수 없는 좁은 골목길을 누비며 더욱 빨리 현장으로 출동하는 ‘소방 오토바이’가 나타났다.

소방 오토바이는 2.5kg 분말 소화기 2~3대와 15m 길이 소방호스 등 화재 진압 장비를 장착했으며

정식 명칭은 ‘진화기동대 오토바이’로, 소방 마크와 함께 사이렌 및 경광등 옵션이 붙어 있다.

출퇴근 혼잡 시간이나 불법 주정차로 소방차, 구급차가 진입하기 어려운 상황에서와 골목이 좁은 지역 등에서 초기 진압을 위해 현장으로 투입되기도 한다.

연합뉴스

또한 응급환자 발생 시에도 구급대가 소방 오토바이를 몰고 현장으로 출동하기도 하나

문제는 시민들이 ‘소방 오토바이’의 존재 자체를 아직 잘 몰라

경광등을 켜고 사이렌을 울려도 길을 양보해주지 않고 있어 빠른 출동이 어렵다고 한다.

앞으로 도로에서 소방 오토바이를 발견한다면 망설이지 말고 길을 비켜주기로하자. 그들은 생명을 구하기 위해 현장으로 달려가는 영웅이다.

국민안전처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