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색 드레스 입고, 공주처럼 아름다운 미모 자랑한 레드벨벳 막내 ‘예리’

이하 Instagram ‘yerimiese’

레드벨벳의 사랑스러운 막내 멤버 예리가 디즈니 애니메이션에서 튀어나올 것 같은 아리따운 드레스를 입고 미모를 자랑했다.

지난 13일 예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빨간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은 사진 여러 장을 게시했다.

예리는 리본장식이 된 붉은빛 드레스를 입고 반짝이는 목걸이를 착용하고 있는 사진이다.

붉은 드레스와 매치한 듯 보이는 붉은색 립과 아이쉐도우가 고혹적인 분위기를 풍겨준다.

카메라를 응시하며 새침한 듯 포즈를 취하고 있는 예리의 모습은 팬들의 마음을 빼았기에 충분했다.

평소 귀여운 이미지가 강한 그가 섹시하면서도 어딘지 도도한 느낌을 냈기 때문에 매력이 더해졌다.

예리는 사진과 함께 ‘La Rouge’라는 글을 작성하여 콘서트에 대한 기대감을 주었다.

레드벨벳은 오는 23일 세 번째 단독 콘서트 ‘라루즈'(La Rouge)를 개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